• 대한민국 '행복나눔' 사회공헌대상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건강산업대상 의료서비스부문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메디컬 코리아대상 우수병원'비수술척추' 부문
  • '척추협착 풍선확장(등록번호 제10-1675698호)&어깨질환 핌스(등록번호 제10-0834280호)'치료기기 척추·관절 비수술치료 의학기술 특허 등록
  •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KPJ Specialist Hospital 합작병원 설립(척추·관절센터)

병원소개

상담 및 예약

대표전화

1588-3094

월 ~ 금 : AM 09:00 ~ PM 06:00

토요일 : AM 09:00 ~ PM 02:00

* 공휴일, 일요일은 휴진입니다.

척추·관절·통증의 고통으로부터 해방, 그 하나만을 생각합니다, 세바른병원

언론보도

  • 홈
  • 병원소개
  • 언론보도
작성자 세바른병원 날짜 18-10-19 17:22 조회 35
첨부파일 180807_김주현.jpg
지점 서울 제목 [세종포스트] 척추관 협착증, 수술 없이 두꺼워진 황색인대 제거만으로도 치료 도움

[원문보기] http://www.sj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33848

 

우리나라 국민 4명 중 1명이 척추질환을 앓는 등 매년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50대 이상 중장년층부터 고령까지 척추관협착증 환자가 척추 디스크 질환에 비해서도 급증하고 있어 보다 안전하고 정확한 치료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

척추 질환 중 ‘척추관협착증’은 나이가 들수록 척추가 약해지며 특히 디스크 퇴행성 변화가 생기면서 척추불안정증이 발생하게 된다. 약해진 척추를 보호하기 위해 우리 몸에선 황색인대가 두꺼워지게 되는데 두꺼워진 인대에 의해 퇴행성 척추가 다소 튼튼하게 보호받는다. 하지만 척추 중앙에 신경이 지나는 통로인 척추관으로 자라들어간 황색인대로 인해 척추관이 좁아지면서, 신경을 압박해 다리가 저리고 아픈 통증이 생길 수도 있다.

특히 현대인들은 과거에 비해 운동량이 적어 척추 주위의 근력이 약한 사람이 많다. 이 경우 척추 주변의 근육과 뼈가 제대로 허리를 받쳐주지 못해 퇴행성 변화가 진행되어 척추관에 협착이 발생하는 병적인 상태로 쉽게 진행되기도 한다.

척추관협착증은 초기에는 좁아진 척추관에서 신경이 잘 적응을 하므로 간간히 발생하는 신경주위 염증반응이나 부종을 가라앉히는 소염진통제 약물치료나 스테로이드 주사치료, 물리치료 등의 보존적 치료로 증상호전 및 관리가 가능하지만 퇴행성으로 협착증이 점차 진행됨에 따라 기존 보존적 치료에 반응하지 않게 되면 두꺼워지고 퇴행성 변화가 생겨 인대로서 기능을 상실한채 척추신경 압박만을 하고 있는 황색인대만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치료가 필요하다.

척추관 협착증이 심각한 경우에는 광범위 절제수술 및 나사못 고정술과 같은 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하지만 고령의 환자들은 이런 치료를 하더라도 효과가 더디게 나타날 수 있고 수술을 하더라도 회복이 늦거나 예상치 못한 합병증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아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수술은 고혈압, 당뇨병, 골다공증 등 만성질환이 있는 환자들에게도 부담이 크다.

퇴행성 변화로 인대의 기능은 상실한채 두꺼워지면서 신경압박을 초래하여 협착증을 유발하는 황색인대만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면 1cm미만의 절개창으로 상처 봉합도 필요 없다. 또한 전신마취 없이 시술시간도 30분 내외이며 1~2일 입원이면 충분하다. 이에 정상조직 손상도 거의 없어 환자회복이 및 일상으로의 빠른 복귀가 가능하게 한다.

서울세바른병원 김주현 원장은 “그동안 척추관협착증에 대한 치료는 보존적 치료 및 시술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시도되어 왔지만, 최근에는 황색인대제거술만으로도 척추협착 신경압박을 근본적으로 치료가 가능하다”면서 “그동안 수술방법은 전신마취를 하고 절개를 하기 때문에 위험성이 있었는데, 황색인대 제거술을 기존수술에서 발생하는 위험부담을 줄일 수 있어 고령자나 당뇨병, 고혈압, 골다공증 등 만성질환 환자도 부담없이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수술을 받기 전 전문의에게 구체적인 치료효과, 발생 가능한 합병증, 다른 치료방법 등에 대해 충분한 상담을 하고 신뢰할 만한 병원인지 충분히 알아보고 선택하는 것이 좋다.